일전에 소개해 드린바 있는 세계 최초의 민간 우주 여객 회사 버진 갤럭틱(Virgin Galactic)이 그들의 우주여객선을 우주로 쏘아올릴 활주로 스페이스포트(Spaceport)를 미국 현지 시간 22일 공개했습니다. 이 엄청난 규모(활주로 길이 3Km 이상)의 활주로는 미국 뉴맥시코주에 건설되고 있으며 현존하는 모든 항공기가 이착륙 가능한 규모라고 합니다. 
 영국의 괴짜 사업가 리처드 브랜슨 경(Sir Richard Charles Nicholas)의 꿈만같은 사업은 한발짝한발짝 현실감을 더해가고 있습니다. 이 활주로 스페이스포트(Spaceprot)는 우주선인 스페이스 쉽 2(Space ship 2)를 약16Km 상공까지 날라줄 모선 화이트 나이트 2(White Knight 2)의 활주로로 사용될 것이며 스페이스 쉽 2는 6명의 승객을 태우고 준궤도 상에서 약 5분간 무중력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탑승비는 약 20만 달러로 한화 약 2억 3000만원에 달하는 어마어마한 액수이지만 이미 약 400명 가까이의 예약 승객들을 받은 상태라고 합니다. 
 아직 현실화 되기에는 갈길이 멀어 보이지만 빠르면 2012년에는 첫 승객을 우주로 보낼수도 있다는 전망입니다. 괴짜 사업가 리차드 브랜슨 경의 원대한 꿈이 어디까지 갈지 지켜보는 것은 참으로 흥미로운 것 같습니다. 인간은 꿈이 있어 가치있는 존재이니까요.

 아래는 버진 갤럭틱 홈페이지에 나와있는 활주로 공개식 현장 동영상입니다. 그리고 버진 갤럭틱 관련 제 포팅 글들을 링크해 놓습니다. 



Posted by 미후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