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itz Motorcycles는 프랑스의 이륜자동차 클럽면서 독자적인 이륜자동차 커스텀및 튠닝을 하고있는 소규모 업체이기도 한다. 



 주로 BMW, 야마하(YAMAHA), 가와사키(Kawasaki), 로얄엔필드(Royal Enfield), 할리데이비슨(harley-Davidson), 혼다(Honda), 스즈키(Suzuki), 메이커들의 이륜자동차를 커스텀한다. 



 한국에서는 대체로 커스텀이라함은 요란한 드레스업과 과도한 소음을 유발하는 머플러 개조를 의미하지만 이들의 커스텀은 좀 더 고전적이고 중후한 매력과 함께 이륜자동차 특유의 자유가 살아있는 것 같다. 



 꽤 오래전부터 젊은 층을 위주로 레트로 열풍히 꾸준히 이어져오고 있는 만큼 이들의 스타일은 한국에서도 선호하는 젊은 층들이 꽤 많을 것 같다. 



 난 그 동안 이륜자동차가 가지고 있는 다양한 매력에 빠져있었지만 지금 와서는 이륜자동차만의 최고의 매력은 바로 자유와 해방감이라고 생각한다. 혼자 즐기는 순간에야말로 이런 매력을 진정 100% 느껴볼 수 있겠지만 발견이 쉽지만은 않겠지만 정말로 마음이 맞는 이들이라면 함께 하며 외로움까지 달래볼 수 도 있을 것이다. 



 뭐 이래저래 한국에서는 이들 처럼 정말 본격적으로 자유와 해방감을 즐기기에는 나 자신 안보단 외적인 장해 요소가 너무 많다는 것이 문제다. 하지만 지금와서는 나같은 경우 이 대부분을 뛰어넘었단 생각이 들기도 한다. 내 스스로의 문제 역시 아직 완전하진 못하더라도 이륜자동차가 주는 자유와 해방감을 맛보기에 여러모로 부합되는 점이 많아졌다.


 오늘 소개할 영상은 이들 Blitz Motorcycle가 만든 영상이다. 이들이 이륜자동차를 즐기는 모습과 그들과 이륜자동차의 관계를 잘 느껴볼 수 있도록 잘 만들어진 영상이라고 생각된다. 특히 이륜자동차 특유의 자유와 해방감을 만끽하는 모습이 잘 표현되어있다. 프랑스는 다양한 예술 뿐 아니라 수 없이 많은 개성있는 문화가 잘 존중되고 어울어진 문화의 천국이라고 부를 수 있는 나라인 것 같다. 대중 문화와 획일화된 유행, 금전만능주의만 팽배하는 사회는 결코 좋은 결과를 낼 수 없다. 자유분방하고 창의적인 그들의 삶이 정말 멋져보인다.



Posted by 미후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