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이륜자동차 업계의 대명사 할리데이비슨(Harley-Davidson)은 100년이라는 한 세기를 훌쩍 넘어 아직도 성공적인 경영전략을 펼치고 있다. 할리데이비슨의 성공적인 경영 밑바탕이된 뛰어난 마켓팅은 마켓팅 업계의 일종의 신화나 전설로 화자될 정도로 드물게 높이 평가 받고 있다. 하지만 경영자와 사원, 소비자들의 할리데이비슨에 대한 깊이있는 공통된 사랑은 단순히 마켓팅의 성공이라고 표현하기에는 무언가 부족한 신비로운 점이 있는 것도 사실이다. 아마도 할리데이비슨의 경영자나 일개 사원들 역시 소비자들과 별반 다를바 없이 할리데이비슨 브랜드의 이륜자동차를 사랑하고 있기 때문에 가능한 일종의 기적일지도 모르겠다. 


 할리데이비슨은 할리데이비슨을 사랑하는 이들을 위해 다양한 컨텐츠를 창조하는데 노력을 게을리 하지 않는다. 덕분에 다양한 출판물도 즐겨볼 수 있다. 대포젹으로  H.O.G.(Harley-Davidson Owners Group) 잡지라던가 투어링 핸드북(Touring Handbook)등이 대표적인 예라고 할 수 있겠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역시 할리데이비슨 본사의 이러한 정신을 이어받아 다양한 출판 컨텐츠를 제작 무료로 배포하고 있다. 대표적인 예가 2달에 한 번 발행되는 잡지 타임투라이드(Time To Ride)라고 할 수 있다. 할리데이비슨 이륜자동차 소유주들에게는 무료로 배송되고 있으며 직접 할리데이비슨 매장을 방문해 무료 배부 받을 수 있다. 


 타임투라이드가 기존 이륜자동차 경험자들을 대상으로 한 잡지라면, 일년에 한 번 발간되는 웰컴북(Welcome Book)은 새롭게 할리데이비슨 이륜자동차 문화에 발을 들여놓는 입문자들을 위한 컨텐츠라고 할 수 있다. 역시 할리데이비슨 매장을 방문해 무료로 배부 받을 수 있다.



 작년에 처음으로 발간된 웰컴북이 올해는 새로 추가되고 변경된 모습의 시즌2(Season 2)로 다시 발행되었다. 책자 두 권을 동시에 놓고 보아도 잘 어울리는 색상의 표지이다. 개인적으로 깔끔하고 심플함을 무척 선호하는데 개인적인 점수로 90점을 이상의 점수를 주기에 충분한 표지라고 할 수 있다.



 올해의 웰컴북은 작년에 비해 콘텐츠가 무척 다양하고 새로워졌다. 그러면서도 입문자를 위한 책자라는 모토에 좀 더 잘 어울리는 내용들을 선사한다. 할리데이비슨 라이딩 연수 프로그램 등은 자칫 무겁고 강한 힘을 가진 할리데이비슨 이륜자동차를 처음 접하는 이들이 가질 두려움을 말끔히 날려줄 수 있는 좋은 콘텐츠인 것 같다. 



 컨텐츠가 다양해 졌다는 점은 추가된 만화 '할리데이비슨 라이더가 되기까지'만 보아도 쉽게 짐작할 수 있다. 평범하고 성실한 회사원이 어느날 할리데이비슨의 매력에 빠져 할리데이비슨 소유자가 되기까지의 내용이 컬러 만화와 함께 표현되어있다.



 또 하나 할리데이비슨과 함께 하는 이들의 이야기도 다양하게 소개되고 있어 할리데이비슨과 그 소유자들의 매력에 쉽게 미리 접근해 볼 수 있다. 어쨌든 할리데이비슨 이륜자동차 역시 사람 살아가는 이야기의 일부가 아니겠는가.......



 개인적으로 가장 인상깊에 읽어본 컨텐츠는 역사 깊은 할리데이비슨 여성라이더들의 이야기이다. 강한 남성미를 가진 이륜자동차 할리데이비슨이지만 여성라이더에 대한 배려와 노력 역시 게을리 하지 않는 브랜드이기도 하다. 여성을 사랑하지 않는 남성이 어디있겠는가....... 나 역시 이륜자동차를 즐기는 한 명의 남자로서 이륜자동차 위의 여성 라이더에게 관심을 갖지 않을 수 없는 것이 사실이다. 또한 드물기 때문에 더욱 소중한 존재들이 아닐까?


 

 마켓팅...... 어쩌면 아이러니 하게도 할리데이비슨이라는 브랜드에는 어울리지 않는 단어일지도 모르겠다. 할리데이비슨이라는 브랜드에 속한 이들 역시 소비자들과 별반 다를 바 없는 심정을 가지고 있는 회사가 바로 할리데이비슨이기 때문이다. 단 하나 할리데이비슨 이륜자동차를 사랑한다는 그 마음 하나로 말이다. 때문에 할리데이비슨이 소비자들을 위해 만들어 내는 컨텐츠는 그들 자신을 위한 컨텐츠이기도 하다. 때문에 주는 이나 받는 이나 더욱 이 콘텐츠에 애착을 갖게 되는 것이다. 이번 할리데이비슨 코리아의 웰컴북 시즌2 역시 그렇다. 물론 할리데이비슨 본사의 역사 깊은 컨텐츠들에 비하면 몇몇 부족함이 보일지 모르겠지만 열정 만큼음 절대 뒤지지 않음을 책자를 통해 엿볼 수 있었다. 때문에 한 명의 할리데이비슨 브랜드 소비자로서 높은 점수를 주지 않을 수 없었다.


 현재 웰컴북 시즌2는 할리데이비슨 매장에 방문해 직접 무료 배부 받을 수 있으며 웹사이트를 통해 PDF파일을 내려받아 열람할 수 있다. PDF 파일은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웹사이트를 방문하거나 아래의 링크를 이용하면 내려받을 수 있다.


웹컴북 시즌2 PDF 파일 내려받기




Posted by 미후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할리타고 싶더~~ 2012.08.03 12: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 봤습니다.
    근데 이 책 우편으로 받아보는 방법은 없을까요?
    제가 집이 좀 멀어서^^

    • Favicon of https://mihuwang.tistory.com BlogIcon 미후왕 2012.08.03 1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흠~ 제가 알기로는 우편으로 받아볼 수 있는 방법은 없습니다.
      일단 할리데이비슨 측에 전화 문의 해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2. 오옷~ 2012.08.21 18: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할리데이비슨에서 바이크만 파는게 아니라 다양한 활동을 하나보군요
    신기합니다.

  3. ^^ 2012.08.21 18: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책 아직도 배포중인가요? 저도 보고 싶은데
    안그레도 할리에 관심이 많았습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s://mihuwang.tistory.com BlogIcon 미후왕 2012.08.22 13: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아직도 배포중이겠지만 모두 소진되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만약 모두 소진되었다면 위의 링크를 이용해 PDF파일로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