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성은 수성 다음으로 태양과 가까우며 지구와 근접해 있으며 크기 또한 비슷하다. 이 금성이 오는 2012년 6월 6일인 내일 태양과 지구 사이를 지나가며 122년만에 태양면 통과가 관측가능한 우주쇼를 보여준다. 이번 우주쇼를 놓치면 105년 뒤에나 다시 관측이 가능하다.




 이번 우주쇼는 한국 위치에서 모든 과정을 관측할 수 있는 행운과 함께 왔다. 하지만 아쉽게도 얼마전 있었던 일식과는 다르게 태양면에 금성이 작은 점으로 표시되기 때문에 육안으로는 관측이 쉽지 않다. 태양광 필터 렌즈 등이 추가된 천체 망원경이 있어야 관측이 용이하다. 과천국립 과학관 등에서는 관측 행사와 함께 무료 관측을 제공한다고 한다. 가고싶다......... 잘 보이진 않겠지만 셀로판지나 필름을 이용해 육안으로 관측을 해 볼 생각이다. 물론 이럴 경우 날씨가 많이 좋아야만 뚜렸한 관측이 가능하겠지만 말이다. 물론 맨눈으로 태양을 관측하는 우를 범하는 이들이 없기를 바란다.




 우리나라는 2012년 6월6일 내일 아침 오전 7시 30분 경 수성이 태양면에 들어와 13시 30분경 태양면을 통과할 때까지 약 6시간 동안 관측이 가능할 것이라고 한다. 


Posted by 미후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