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믹스(Zemmix)는 1985년 대우전자가 발매했던 가정용 컴퓨터 게임기다. 당시 MSX라는 마이크로소프트와 아스키가 만든 8Bit 컴퓨터 규격에서 게임 기능만을 특화해 간소화시켜 발매한 기기다. 당시 한국에 정식으로 발매된 최초의 게임기로서 큰 인기를 누렸다. TV와 연결한후 게임이 저장되어있는 롬 카트리지(당시 '롬 팩'또는 그냥 '팩'이라는 용어가 가장 대중화되어있었음)를 게임기에 끼워주고 전원버튼만 눌러주면 연결된 3버튼 조이스틱으로 간단히 게임을 즐길 수 있는 간단한 기기였다. 첫 재믹스였던 CPC-50 이후에도 다양한 성능을 더한 재믹스들이 등장했다. 

 내가 처음으로 소유해 본 게임기는 바로 이 대우 재믹스 CPC-50이었다. 내 기억으로는 당시 분홍과 녹색 두 종류의 색상으로 발매되었었는데 내가 가지고 있던 것은 녹색 재믹스였다.  


 아래는 재믹스 CPC-50의 스펙, 출처는 출처는 100bit다. 지금으로선 놀라울 정도로 보잘것 없는 성능이라 하겠다.

 

ManufacturerDaewoo (Korea)TypeConsolle
Production start (mm-yyyy)- 1983Production end (mm-yyyy)-
RAM32Kb + 16Kb VRAMROM32Kb
CPUZ80A - 3,579 Mhz
Operating SystemMSX 1: MSX BASIC v 1.0
Text (Cols x Rows)40x24, 32x24
Graphics256x192@16 colors; 32 sprites
Sound3 sound channels (8 octaves) and a channel of white noise
Storage memory
Serial portParallel port
Others portRCA audio, video connectors, RF connectors (NTSC).
Original price Currency original price
Units sold
NotesThe Zemmix consoles were made by Daewoo (Zemmix in Korean means "It's fun").
Basically is a MSX-1 system compatible designed like a console. The Zemmix consoles can use the MSX-1 cartridges.
The Zemmix CPC-50 was sell in three colors:
  • Zemmix CPC-50B: Blue-Yellow.
  • Zemmix CPC-51W: White-Pink.
  • Zemmix CPC-51P: Pink-Blue.

Note: Don't have Reset button.  
Configurations 
Userjuanvm


 당시 조이스틱의 형상이 상당히 독특했는데 마치 전투기의 조종간 처럼 생겨서 손잡이 상단에까지 버튼이 하나 배치되어있었다. 바닦에는 고무 흡착기가 붙어있어 매끈한 바닦 표면에 고정시킬 수 있도록 되어있었다. 그리 튼튼하진 않아서 손잡이와 몸체를 연결하는 부위의 플라스틱이 잘 부러지곤 했다. 하지만 게임을 즐기는데는 큰 지장이 없으니 오히려 튼튼하다고 해야할까? 2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게임 타이틀의 경우 이 조이스틱을 두개 연결해 사용했다. 최초의 재믹스 CPC-50 이후 기종에서는 더 이상 이 형태의 조이스틱을 유지하지 않았다. 



 위 이미지의 롬 카트리지는 게임용은 아니지만 대체로 재믹스의 게임 카트리지는 외와 같은 형태를 취하고 있다. 대우와 몇몇 회사에서 정식으로 수입 또는 생산 되는 것들도 있었지만 불법으로 복제 유통되는 것들도 많았던 것으로 기억한다. 때문에 상당히 다양한 색상과 모양을 취하고 있던 것이 바로 재믹스의 롬 카트리지다. 당시 인식율이 나빴는데 카트리지를 삽입하고 전원을 넣어도 게임이 실행되지 않을 때는 다시 카트리지를 불리해 단자 부분을 후후 불어서 먼지를 털어내고 다시 삽입해 작동 시키곤 했다. 지금 생각해 보면 대체로 인식율이 나빴던 것들은 불법 복제된 카트리지가 아니었을까 생각된다. 


 아래 이미지들이 내가 처음으로 재믹스를 가지고 즐겼던 게임이다. 






 한국에서 사용되던 게임 타이틀 제목은 각각, 쿵푸, 마성전설, 구니스, 양배추인형이었다. 


 아래 유튜브 동영상은 당시 대우 재믹스의 TV 광고였다. 재밌어서 재믹스라는 광고 카피가 아직도 어렴풋이 기억에 남아있다.



 아래 영상은 내 최초의 게임 구니스의 실제 플레이 영상이다. 역시 유튜브에서 검색 가능한 동영상이다. 어려서 즐겼던 게임의 정겨운 배경음악과 효과음이 추억을 자극한다. 당시 이 게임이 지금은 메탈기어로 유명한 코나미에서 제작되었었다는 사실이 신기하기만 하다. 



 나이가 들어서 그런지 옛 추억의 가치가 점점더 높아져만간다. 비록 지금의 최첨단 게임에 비하면 너무도 보잘것 없어 보일지도 모르겠지만 당시 동심속에서 게임을 하던 즐거움은 어떠한 최첨단의 최신 게임과도 비교할 바가 없는 것 같다. 문뜩 더올라 작성해본 재믹스 관련 포스팅, 재믹스와 그와 관련한 추억을 잠시 떠올려 볼 수 있는 재미있는 시간이었다. 아래 링크는 MSX, 재믹스 관련해 다양한 포스팅을 구경할 수 있는 블로그다. 고작 6년전에 촬영된 재믹스 CPC-50의 실 사진도 감상해 볼 수 있다. 


 backmr님의 '재믹스 CPC-50'


Posted by 미후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나그네 2014.10.26 09: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CPU가 3.6기가라니 대단한대요?ㅎㄷ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