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데이비슨(Harley-Davidson) 이륜자동차 모델 중에서 가장 독특한 제품군을 들라면 VRSC패밀리를 쉽게 떠올릴 수 있다. 그도 그럴것이 공랭식 이기통 브이트윈 엔진으로 대표되는 할리데이비슨의 다른 모델군과는 달리 공랭식 레볼루션(Revolution) 엔진을 가지고 있다. 할리데이비슨 여타 모델과는 사뭇 다른 개성의 VRSC패밀리의 레볼루션 공랭식 엔진은 독일 포르쉐와 함작해 개발한 것이라고 한다. 앗! 그리고 최근에는 VRSC패밀리의 명칭을 V-ROD로 변경해 표기하고 있다. 이 포스팅에서는 그냥 내가 익숙한데로 VRSC라 표기하겠다. 


 VRXSE: V-Rod "Destroyer"


 VRSC는 독특한 태생을 가지고 있다. 할리데이비슨과 레이싱을 동시에 얘기한다면 어색한 느낌을 가지게 되는 사람들이 많이 있지만 할리데이비슨 역시 달리는 도구를 만드는 회사인 만큼 항상 레이싱과 함께했다. 할리데이비슨이 몸담고 있는 이륜자동차 레이싱은 AMA FLAT TRACK, NHRA이다. 그리고 VRSC패밀리는 NHRA 레이싱에서 태어난 모델이다. NHRA(National Hot Rod Association)은 400m의 직선 거리 주파시간을 겨루는 자동차 경주이다. 할리데이비슨은 NHRA의 Pro stock motorcycle부문의 강자이다. 그리고 이 레이싱에 사용되는 모델이 바로 VRXSE V-Rod Destroyer이다. 할리데이비슨 커스텀 파츠로 유명한 스크리밍이글(Screaming Eagle), 밴스엔하이니스(Vans & Hines)는 이 레이싱의 후원자이다.


VRSCSE2: Screamin' Eagle CVO V-Rod


 VRSC는 미국에서 V-ROD로서 계속 생산되고 있지만 한국에서는 2011년을 마지막으로 미리 단종되었다. 판매부진이 그 이유다. 항상 고정관념이 강하게 작용되는 한국에서 VRSC는 그 설자리가 별로 없었던 것이다. 한국에서는 할리데이비슨이라면 투어러라는 어처구니 없는 고정관념이 강하게 자리잡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때문에 불쌍한 VRSC는 한국에서 미리 단종되었다. 소비자의 선택권을 소비자가 두 팔 걷어붙여 올리고 줄여나가는 것을 보면 한숨만 나올 뿐이다. 
  

VRSCR: Street Rod


 VRSC는 꽤 매력있는 모델이다. NHRA 드랙(Drag) 레이싱에서 얻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만큼 어떤 할리데이비슨 모델 보다도 강력한 토크와 가속력을 경험해 볼 수 있다. 또한 할리데이비슨 V-Twin엔진의 노하우와 첨단 공랭 엔진의 기술이 더해져 독특한 필링을 느낄 수있다. 할리데이비슨의 거친 엔진 필링이 좀더 부드럽게 다져졌다고나 할까?

VRSCDX Night Rod Special

 VRSC는 우연한 기회에 VRSCDX Night Rod Special를 타보면서 경험해 보게 되었다. 강력한 공랭식 VRSCDX엔진에 다크 커스텀, 초반 가속에 유리한 낮고 긴 차체, 터질듯한 근육질 차체에서 엔진의 강한 토크를 노면에 전해 주기에 충분한 광폭의 뒷타이어로 이어지는 디자인은 무척이나 남성적이다. 상당한 매력을 가지고 있는 모델이다. 2007년 부터 생산되기 시작하여 가장 인기있는 VRSC 모델이기도 하며 VRSC중 내가 가장 선호하는 모델이기도 하다. 



VRSCA V-Rod


 VRSC는 2001년에 생산이 시작된 비교적 어린 할리데이비슨이다. 물론 한국에서는 단종되었지만 미국 할리데이비슨은 현재까지도 꾸준히 이 모델을 생산하고 있다. 또한 몇몇 국가에서는 상당히 각광받는 할리데이비슨 모델이기도 하다. 한국내 이륜자동차 운전자들의 취향도 좀 더 다원화되어 독특한 개성과 매력을 가진 VRSC가 진짜로 단종될 때까지 다시금 수입되길 바래본다. 소비자의 선택권이 많은 나라일 수록 살기 좋은 나라인 것은 분명한 사실이니 말이다. 

VRSCD Night Rod

VRSCF V-Rod Muscle

VRSCB V-Rod

VRSCSE: Screamin' Eagle CVO V-Rod


VRSCX: V-Rod

 

Posted by 미후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