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이륜 자동차 운전시 착용하게 되는 인명보호장구 헬맷에 대해 이야기 해 보고자 한다. 현재 이륜 자동차 용으로 판매되는 핼맷은 위 이미지돠 같이 크게 6가지고 분류할 수 있을 것 같다. 가장 왼쪽 상단부터 풀페이스 헬맷, 풀제트 헬맷, 클래식 제트 헬맷, 하프 페이스 헬맷, 시스템 헬맷, 가변 헬맷이다. 풀페이스 헬맷은 시판 이륜 자동차의 성능 향상과 더불어 레이스용 헬맷이 일반 소비자용으로 판매되는 것으로 사고시 안전도는 최고라고 할 수 있다. 풀 제트 핼멧은 사고시 턱을 보호할 능력이 없다는 치명적 단점을 가지고 있지만 풀페이스에 비해 답답함이 덜하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클래식 제트 헬맷은 복고풍을 선호하는 유행에 따라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모델로 5, 60년대 레이싱에 사용되던 모델이기도 하다. 풀제트 헬맷과 거의 비슷한 특성이지만 바람을 막아주는 실드가 없기 때문에 따로 고글을 사용하거나 실드를 장착해 주어야 주행풍을 막아줄 수 있다. 아니면 실눈을 뜨거나 혹은 아얘 눈을 감고 운전하는 선택을 해야할 것이다. 하프 페이스 헬맷은 머리 상단 만을 보호해 줄 수 있으며 나머지 특성은 클래식 제트 헬맷과 비슷하다. 시스템 핼맷은 풀페이스 핼맷의 안정성에 제트 핼맷의 장점을 가미한 것으로 특성상 무게가 좀 더 나간다는 단점이 있다. 마지막으로 최근 판매되고 있는 가변 헬맷은 여러 부품을 장착 또는 분리해 풀페이스, 제트 핼맷, 오프로드 헬맷 등으로 변신시킬 수 있다. 사용해 본 바가 없어 장단점을 정확히는모르겠다. 구지 하나를 덧붙이자면 오프로드 헬맷을 들 수 있다. 말 그대로 비포장 도로에서 사용하도록 특화된 것이다.
 


 '나는 이륜 자동차 운전시에도 헬맷을 착용하지 않는다! 그것이 나의 자유다!' 라고 외치는 분들도 있다. 사실 이런 분들에게 헬맷 착용을 강요하고 싶지는 않다. 불의의 사고에 머리에 바로 직접적인 충격이 가해질 수 있다는 위험성, 주행풍에 실눈을 뜨거나 혹은 감고 운전해야 한다는 위험성, 경찰에게 적발시 2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할 것을 감수할 자신이 있다면 헬맷 착용 여부가 개인의 자유인 것은 사실이니말이다. 하지만 나의 경우는 헬맷 착용을 선호한다. 그 중에서도 풀페이스 헬맷을 선호한다.


 풀페이스 헬맷을 선호하는 가장 큰 이유는 바로 나에게 가장 익숙한 형태의 헬맷이기 때문이다. 10년 넘게 헬맷을 착용하면서 최초로 사용한 것이 HJC의 시스템 헬맷이었으며 그후로 쭉 풀페이스 헬맷을 사용했다. 때문에 다른 어떤 형태의 헬맷보다도 풀페이스를 착용할 때 가장 편안하며 안정감을 느낀다.

 
 최근 처음으로 제트 핼맷에 적응해 보고 있지만 나에게는 역시 여러모로 풀페이스가 편하다.
 또 다른 이유는 역시 안전성이다. 가장 방어력이 우수한 것은 역시 풀페이스이다. 하지만 이것이 꼭 사고가 났을 때만을 가정한 이야기는 아니다. 내가 생각하기에 풀페시스 안정성의 가장 큰 장점은 주행중에 있다. 주행풍을 가장 완벽하게 막아주며 갑자기 튀어오르는 이물질들에게서 얼굴과 눈을 보호해 주기 때문에 운전에 집중하는데 가장 큰 장점을가지고 있는 헬맷 형태이다. 이는 사고를 예방한다는 점에서 사고시 방어력 이상으로 가장 우수한 장점이라고 할 수 있다. 


 위는 내가 최근 가장 자주 사용하고 있는 이탈리아 수오미(Suomy) 사의 아펙스 70년대 전설(Apex 70'S Legend)라는 풀페이스 모델이다. 깔끔하면서도 우아한 스트라입이 특징이며 수오미의 안정적인 안정성과 가벼움이 큰 매력이다. 개인적으로 사용해본 헬맷 중 가장 만족도가 높다. 또한 일제인 아라이(Arai)나 쇼에이(Shoei) 모델에 비해 가격이 약간 저렴하며 무게도 더 가볍다는 장점도 가지고 있다. 탈착식 내피도 부드럽고 편안하다.


 일반적으로 안전도를 최우선으로하는 풀페이스 모델의 경우 D링 이라는 형태로 턱에 고정한다. 버튼 방식으로탈착이 가능한 헬맷들에 비해 헬맷을 쓰고 벗을 때 좀 더 불편하긴 하지만 이 형태가 사고시 헬맷이 머리에서 분리되어 머리를 보호하지 못하는 경우를 막는 데 가장 효과적이라고 한다.


 앞 서 말했지만 핼맷의 착용여부 어떤 종류의 헬맷을 착용할 것인지에 대한 선택은 전적으로 개인의 판단에 달려있다. 이륜 자동차 면허를 가지고 있는 성인으로서 자신의 판단에 스스로 책임을 질 수 있어야 하지 않겠는가? 책임감을 가지고 판단한 스스로의 선택을 사랑하고 남의 선택은 존중해 주는 것이 한명의 떳떳한 성인으로서 가지고 있어야 할 당연한 미덕인 것이다. 오늘 글은 남에게 풀페이스 헬맷 사용을 강요한 것이 아닌 단순히 나 자신의 헬맷 사용에 대한 취향을 쓴 것임을 마지막으로 확인해 본다.


 

Posted by 미후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