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2012년도 고작 4달이 안 남았다. 벌써 할리데이비슨(Harley-Davidson)은 2013년 신 모델을 공개했다. 할리데이비슨 창립110주년을 기념한다는 의미에서 이번에는 메탈 플레이크(Metal Flake) 도색이 적용된 모델들을 선보였다. 그리고 이 도색이 적용된 모델들을 하드 캔디 커스텀(Hard Candy Custom)이라고 부르고 있다. 반짝반짝한 것이 참 예쁜데 이 역시 복고적인 취향이 강하게 적용된 것이라고 할 수 있겠다. 올드스쿨 스타일!!

 

  

 기존 모델들도 이 메탈 블레이크 도색이 되어 판매되는 모델도 있다. 스포스터(Sportster) 중에서는 대표적 올드스쿨 스타일 48(포티에잇, Forty-Eight, XL1200X)이 골드 메탈 플레이크 도색되어 선보여졌다. 역시 잘 어울리는 것 같다. 화려함과 복고풍을 선호하는 이들에게는 강하게 어필할 수 있는 스타일인 것 같다. 특히 기존에도 젊은 층들에게 전폭적인 지지를 얻은 스타일인 만큼 상당한 인기를 보일 것 같다.



 스포스터에는 72(세븐티투, Seventy-Two, XL1200V) 모델이 소개되었다. 72를 구입하는 운전자는 아마도 더 이상의 커스텀이 필요없을지도 모르겠다. 


 

 메탈 플레이크 도색이 기본으로 발표된 만큼 이번 2013년 할리데이비슨을 대표할 수 있는 모델인 것 같다.



 또 하나 주목할 만한 모델은 바로 CVO 브레이크아웃(Breakout, FXSBSE)이다. 할리데이비슨 자체 팩토리 커스텀 모델 CVO는 그 화려한 커스텀 만큼이나 무시무시한 가격도 놀라운 모델군이다. 대체로 할리데이비슨의 최고가 모델군 투어링(Touring)모델을 기본으로 하는 것으로 알고 있었는데 이번 2013년 CVO에 껴 있는 브레이크아웃은 소프테일(Softale) 모델을 기본으로 하고 있다. 가장 젊은 층이 선호할 CVO가 아닐까?


 2013년 할리데이비슨 모델은 파격적인 올드스쿨 스타일의 하드 캔디 커스텀을 선보였다. 얼마나 큰 주목을 받을까? 화려함 만큼이나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물론 그 화려함이 내 취향과는 약간 거리가 나지만~


 2013년 신 모델은 국내 분당의 AK 플라자에서 전시한 것으로 보이지만 아쉽게도 방문해 보지 못했다. 현재 이 2013년 모델들의 자세한 사항을 알 수 있는 곳은 바로 할리데이비슨 USA 웹사이트! 관심있는 분들은 방문헤 보길 바란다. 위 이미지들의 출처는 바로 할리데이비슨 USA 웹사이트다. 



신고
Posted by 미후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노아 2017.03.09 1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멋진할리들 한국에선 어디서 살수 있나요. 투박한 스타일 말구 위에 사진들처럼 예쁜녀석들이요.

    • Favicon of http://mihuwang.tistory.com BlogIcon 미후왕 2017.03.15 0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노아님
      모두 공식 수입되는 모델들이니 할리코리아나 중고 장터등을 찾아보세요. 물론 매년 모델들 변경이 있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