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33년 처음 생산을 시작한 미국의 지포(Zippo) 라이터는 처음 생산 당시의 지포 라이터만의 개성을 잃지 않고 지금까지도 계속 생산중입니다. 2차 대전 당시에는 군대에도 납품되어 그 뛰어난 성능을 입증 받고 대중화  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지포 라이터의 가장 큰 매력은 성능이 아닌 그 감성에 있는 것 같습니다. 제 지포 라이터에 세겨진 할리데이비슨(Haley-Davison)의 바앤 실드(Bar & Shield) 처럼 말입니다. 왠지 모르게 남자들의 감성을 자극하는 매력과 뚜껑을 열고 닫을 때는 미묘하게 쾌감을 자극하는 경쾌한 소리와 느낌 등이어찌보면 이토록 소박한 라이터가 80년 가까운 새월을 버틴 원동력이 아닐까요?


 저 역시 이 지포 라이터를 무척 좋아합니다. 담배를 끊은지도 상당히 오래되었음에도 항상 이 지포 라이터를 소지하고 다닙니다. 딱히 담배를 피지 않더라도 실생활에서 여러모로 유용하게 쓸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다고 자주 사용하게 되는 것은 아니지만 없으면 정말 아쉬울 순간이 생각보다 자주 있다고나 할까요? 때론 심심할 때 아무 생각없이 한 손으로 뚜껑을 여닫으며 경쾌한 소리와 독특한 손맛을 즐기곤 합니다.(변태 아님)

  가끔 기름을 넣어 주어야 한다는 약간의 불편함을 제외하고는 정말 남자들에게는 최고의 매력을 가지고 있는 라이터 이기도 합니다. 왠만한 바람에도 잘 꺼지지 않는 성능과 단순 하면서도 매력적인 금속 소재의 디자인 역시 무시할 수 없지만 말입니다. 

  하지만 오늘 글의 주인공은 이 매력적인 라이터 지포가 아니라 이 지포의 생명수라고도 할 수 있는 지포 라이터 기름입니다. 경질류 증류액이라는 생소한 원료를 사용하는 지포 라이터 기름은 지포 라이터 전용 발화용 기름입니다. 이 기름이 없다면 지포 라이터도 무용지물일 뿐이며 가끔 채워 넣어야 필요할 때 지포 라이터에 불이 붙지 않는 불행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Made in China가 난무하는 이 시대에 아직도 Made in USA를 고집하고 있다는 점이 주목할 만 합니다. 그러고보니 여러모로 미 대륙 이륜 자동차 할리데이비슨과 비슷한 점이 많군요.

 그런데 여러분 알고 계신가요? 이 지포 기름 인체에 생각 외로 해롭습니다. 상당한 독성을 가지고 있다는 말입니다. 약 10년 넘게 지포 라이터를 접해 보았지만 얼마전까지는 그리 큰 신경을 쓰지 않고 있던 문제였던 터라 더욱 놀라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위 이미지 처럼 XN 해로움이라는 문구가 표시되어 있었다는 사실도 최근에나 관심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사설이 길었지만 오늘의 주제는 바로 이 이야기 입니다.

 여느때 처럼 지포 라이터를 가지고 외출을 했습니다. 집을 나서고 한참을 운전중에 왼쪽 허벅지 위쪽에 따가움에 가까운 통증이 느껴졌습니다. 은근한 통증이 지속되자 바지 어느 부분에 쓸려서 상처가 났나보다고 생각하고 계속 운전을 했습니다. 그런데 이 통증이 사라지기는 커녕 점점 더 심해지는 것이었습니다. 나중에는 정말 참지 못할 정도가 되어 차를 세우고 근처 화장실에 들어가 해당 부위를 확인해 보자 위 사진과 같이 약 지름 3Cm 정도의 붉은 반점이 생겨있는 것이었습니다. 통증이 상당하더군요. 어쩔 수 없이 일단 해당 부위를 물로 씼어 보았습니다. 부위가 부위인 만큼 물로 씼어내다보니 젖은 부위가 점점 우스워지긴 하더군요.  

 어쨌든 찬 물로 닦아내고 나자 시간이 흐르면서 통증은 조금씩 가라 앉았습니다. 어쨌든 쓸려서 생긴 찰과상은 아니었습니다. 최근 일본 방사능 물질이 국내에까지 영향을 주고 있는데 재수 없게 방사능 물질이 해당 부위에 묻어있었던 것이 아닌가 생각이 들었습니다. 하지만 잠시 더 생각을 해 보니 지포 라이터가 들어있는 주머니와 바로 닿는 부위라는 점을 생각해 낼 수 있었습니다. 저는 외출시 항상 이포 라이터를 바지 왼쪽 주머니에 넣는 습관이 있는데 이 지포 라이터가 있는 위치와 딱 맞아들어가더군요. 또 하나 생각나는 것이 외출전 지포 라이터 기름을 보충했다는 것입니다. 그것도 넘쳐 흐를 정도로......

 이 지포라이터 기름이 주머니에서 흘러내려 스며들면서 피부에 묻은 것이라는 유추를 할 수 있었습니다. 정말 화끈 거리면서 쓰라리는 상당한 통증과 넓은 붉은 반점을 피부에 만들어 놓은 점을 보면 이 기름이 피부에 상당히 좋지 못하다는 점을 알 수 있습니다. 당일 집으로 들어온 후 문제의 지포 라이터 기름을 들고 자세히 살펴보기 시작했습니다. 아니나 다를까 기름의 유해성이 표기되어 있었습니다. 위 이미지 처럼 '피부에 접촉시 물로 충분히 씻어 주십시오.'라는 문구도 볼 수 있습니다. 빨리 해당 부위를 찬 물로 닦아낸 저의 판단이 올았다는 대목이 되겠습니다. 


 몇 주가 흘렀음에도 해당 부위에 아직 흔적이 남아있는 것으로 보아 상당히 맹독성이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특히나 피부가 약한 부분이기도 했고 말입니다. 이 사건에서 제가 얻은 교훈은 어떤 물건이든 충분히 그 물건의 특성을 파악하고 사용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정말 매력 만점에 유용성까지 두루 갖춘 지포라이터 같은 물건이라도 그 특성을 충분히 이해하지 못한다면 도리어 큰 해가 될 수도 있는 것입니다. 10년 넘게 사용해 본 물건의 특성을 이리도 파악 못했다니...... 다시는 지포 라이터를 생각 없이 바지 주머니에 넣는 일은 없을 것 같습니다.

 그나마 다행인 것이 지포 기름이 묻은 부위가 좀 더 중요한 부분이 아니었다는 점입니다. 해당 부위와 중요 부위와는 고작 10Cm 정도의 거리였으니 말입니다. 기름이 묻은 자리가 중요 부위였다면 그 통증과 피해가 이정도로 끝나지는 않았겠죠? 생각만 해도 끔찍하군요.
 이 글을 보고 계시는 지포 라이터 사용자 분들! 지포 기름, 상당한 독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주의해서 사용하시길 바랍니다. 특히 무엇이든 입에 넣고 보는 아기들 근처에는 절대로 지포 기름을 놓지 말아주세요!! 끝......


  

신고
Posted by 미후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_- 2011.08.14 0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 다 좋은데 여기서 왜 악성코드 잡힐까?
    mse 쓰는데 검출됬음

  3. 들름.. 2012.03.16 1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 지금 허벅지가 따가워서 검색하다 들어왔어요. 전에는 그 바지에 따가운게 박혀서 내 허벅지가 따가운거라 생각했는데.. 다른바지인데 따가워서 이유를 찾았죠.. 감사합니다

  4. 딱딱이 2012.05.13 06: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G4라이타 안들고 다니는이유가
    거,왜 중고딩들 담배 피고 다니잖아요
    그럼 G4맨처음 뽑을라고 아주 쌍지랄을 하거던
    3000원 짜리에 혹해서 근데 G4치다보면 연관검색어에
    딱딱이라는게 나와서 고새키들이 분해를해싸요
    그러면...알거라고생각함
    그리고 성인들이 안들고 다니는이유는 뭐 불티나있는데
    왜사...이런거겟죠뭐
    근데 G4가 불티나보다 나중가니까 훨낫드라고요
    G4를 2년간 쓴다고 가정하면 불티나 2년간 사는거보다 비용절감됨

  5. 멋쟁이 2012.06.21 1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이글 아니었음 저 샤워하기 전까지 죽었을듯;; 기름이 상당히 피부에 유해한가 봅니다 ㄷㄷ

  6. 청바지 포켓 2012.07.23 1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바지 입으실때는 오른쪽 주머니 위에 작은 포켓 있죠... 거기에 지포라이터 넣으세요. 딱 들어맞는게 그용도인듯 하네요 ^^

    • Favicon of http://mihuwang.tistory.com BlogIcon 미후왕 2012.07.24 1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청바지 포켓님
      대부분의 청바지에 다 있죠? 그 포켓 ㅋㅋㅋ
      저는 주로 동전을 넣지만~~ 지포라이터용으로도 좋군요

  7. Devilkin 2012.10.21 2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맨밑 오래된 지포라이터에 적힌 글 웃기면서도 씁쓸하네요..

  8. 안녕하세요 2012.10.31 1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후왕님 안녕하세요^^
    으아.. 이런 글 올려주시다니.ㅠㅠ 저도 어제 똑같은 경험을 했습니다.
    상처는 많이 아무셨나요?
    아직도 조금은 쓰라리네요ㅠ.ㅠ
    흉터가 많이 남을까요??

    • Favicon of http://mihuwang.tistory.com BlogIcon 미후왕 2012.11.01 18: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전 오래전 일이고 상처는 잘 아무렀습니다.
      바로 물로 씼어내서인지는 모르겠지만 흉터는
      전혀 남지 않았구요.
      빨리 회복되고 흉터 남지 않으시길 간절히 바라겠습니다. ^^

  9. 행인2 2012.12.16 05: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오늘 생애 첫 지포를 사가지고 집에 와서 기름 넣는 법을 검색했는데,
    이런 불상사가 제게 일어나기 전에 이 글을 봐서 다행이네요.
    다른 분들도 저처럼 운이 좋았으면 합니다^^

  10. 벨라모르테 2013.07.02 14: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 ... 저두 저번에 이거 봤는대 오늘 기름 이 부족해서 기름 많이넣왔는대 지금 피부가 말이아니내요 많이 따끔 따끔 거리면서 아프내요 물로만 씻고 있의면 되나요?

  11. Favicon of http://blog.naver.com/taejo1872 BlogIcon 한솔 2013.09.07 18: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지포 참 좋아하는데요
    여태 사용하면서 다른곳은 안묻어봤고 넘쳐서 손에 조금 묻은 적은 있는데 괜찮던데요 -.-;
    손은 다른 피부보다 더 강한건지(?!) 아님 제 손이 기름과 친한건지...
    아무튼 좋은정보 감사합니다...인터넷으로 기름하고 소모품 살려고 들왔다가 보구가네염 ^^
    직접가서 사야겠네요ㅋ
    그리고 미후왕님 지포 깔끔하고 예쁘네요
    제건 청동구리구리색에 독수리~ : D 갠적으로 엔틱이나 클래시컬한걸 조아해서욤

    • Favicon of http://mihuwang.tistory.com BlogIcon 미후왕 2013.09.08 2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한솔님
      저도 손 피부에 기름이 묻은 적이 많이 있지만 손 피부에 적은 양이
      묻는건 큰 문제는 없는 것 같습니다. 물론 좋을 건 없겠지만 말입니다.
      저와 같이 예민하고 약한 부위의 피부는 바로 문제가 생길 수 있으니
      주의하시길 바랍니다.
      저는 심플하면서도 단정한 멋이 있는 것을 좋아합니다.
      한솔님의 지포라이터는 대충 본 기억이 있는 것 같습니다. ^^
      좋은 주말 보내세요. :)

  12. 김인범 2013.09.09 14: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요, 성냥과 지포를 같이 둿다가 불이...ㅋㅋㅋ

  13. zippo 2013.09.11 2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름의 문제인경우도 있는데요 청바지가 아닌 얇은소재의 바지를 입고 주머니에 넣고 야외활동 하다보면 아무래도 지포라이터의 소재가 알류미늄이다보니 태양에 어느정도 노출되면 타오르는불씨와 비슷한 열을만들어내게 됩니다. 저도 글쓴님과 똑같은증상을 겪었으나 저는 기름때문이아니라 자외선에 장시간지속적으로 노출되다보니 과열되서입은 화상이더라구요 가끔 우리 일상에서 담뱃불이나 그런대에 손 닿으면 찬물로 대처하잖아용ㅋ

    • Favicon of http://mihuwang.tistory.com BlogIcon 미후왕 2013.09.11 2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저같은 경우 햇빛이나 열에 노출되지 않았으며
      집에서 지포에 기름을 넣고 나가서 얼마지나지 않아 일어난 일이었습니다.
      저 같은 경우는 기름때문이었고 확실히 지포 기름은 위험 물질로 취급을
      주의해야 합니다. 항상 취급에 유의하셔서 불상사를 예방하시길 바랍니다.

  14. 크흐흑 2013.10.31 2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금저도이렇게되서 찾아봤어요ㅠㅠ너무아픔ㅠㅠ

  15. ㅇㅇ 2013.12.08 18: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정보감사합니다 지포라이터 기름넣는방법찾다가 좋은정보얻어가네요 추천드립니다^^

  16. BlogIcon 느림보 2014.11.20 1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좋은 글이네요
    하지만저에겐 이미 늦은 이야기.. 아쓰라려라 ㅠ

  17. BlogIcon ㅎㅎ 2015.10.16 0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심하삼 꼴초님

  18. BlogIcon 지포 2015.11.01 2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같은 증상으로 검색하다가 여기까지 오게 됐네요. 지포를 10년 넘게 썼는데 이런 적은 첨이라 당황스러웠어요. 저도 역시 기름을 넘치게 넣고 주머니에 넣었다가 허벅지가 저렇게....ㅠㅠ

  19. BlogIcon 엔지니어 2016.07.15 05: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위 기름독이 오른다 하는 증상인데요.
    지포 기름은 화이트가솔린 이라고 하는 고급 휘발유종인데,
    딱히 유종에 상관없이 연료유에는 모두 인체에 유해한 독성물질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주로 황(Sulfur)성분에 의한 알러지 반응이 많구요. 가솔린,디젤,케로신,저질중유 어떤 종류든 민감한 피부에 접촉되면 그렇게 될 수 있습니다.

    • Favicon of http://mihuwang.tistory.com BlogIcon 미후왕 2016.07.15 18: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엔지니어님 아~ 화이트 가솔린... 저는 금속 파츠를 자주 세척하는데 주로 주유소에서 쉽게 구하는 등유나 경유를 사용합니다. 캬브클리너나 파츠 클리너도 사용하고요. 모두 인체에 유해한 성분을 가지고 있지요. 같은 부위에 묻어본 적은 없지만 지포 기름을 손에 묻혔을 때의 반응이나 파츠 세척시에 조금씩이나마 손이나 팔 등에 세척유가 묻는 반응을 봤을 때 지포 기름이 좀 더 심하더군요. 제 피부 특성일 수도 있겠지만 말입니다. 어쨌든 대체로 인화, 휘발성 물질은 조심이 다루는게 상책이겠습니다. 자세한 설명 감사드립니다.

  20. 지포 2016.08.24 1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입방법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21. 캐나다산 지포 2017.09.17 1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니 4만원 이상때 지포 라이터 쓰세요 정품은 밀착되서 또한 스펀지가 고급 소재라서 전혀 흐르지 않거든요. 어디서 뽑기용 싸구려 지포 사서 기름 넣으셨나봐요... 여직까지 넘치게 기름 넣지 않는한 흘러 나온 적 없습니다.
    캐나다산 지포 라이터가 좋아요 메이디인 유에세이

    • Favicon of http://mihuwang.tistory.com BlogIcon 미후왕 2017.09.18 1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정품 지포라이터가 샌 것입니다. 싸구려 뽑기용이 어디 제품인지는 모르겠지만 정상이라면 가품을 지포라 부르진 않겠죠? 지포라이터의 기름은 매우 입자가 고운 강한 휘발성의 액체입니다. 달리 조치가 없다면 솜과 금속을 이용한 밀봉 방식만으로는 언제든 샐 수 있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