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끼손가락이 골절 되었다. 아니 정확히 표현하자면 손가락이 골절된 사실을 오늘 알게 되었다. 골절된 이후 최소 한달 반 가량의 시간이 흐른 지금에야 이 사실을 알게 된 것이다. 골절 부위는 위 이미지에 표시된 부위이다. 참고로 위 엑스레이 사진은 내 손이 아니다. 웹상에서 발견한 어떤 분의 엑스레이 사진이다. 남자분인지 여자분인지 내 손과는 다르게 손가락이 참 긴 예쁜 손이다. 그리고 내가 다친 손가락은 왼쪽 새끼 손가락이다. 



 사실 정확히 언제 어떻게 다친 것인지도 기억이 가물가물한데 한 달 반여 전에 손가락을 접질린 적이 있다. 단지 손가락이 삔 것으로 생각하고 자연 치유되길 기다리고 있었다. 근데 이 새끼 손가락이 한 달이 넘도록 붓기가 완전히 빠지지 않고 힘을 줄 때면 간간히 은근한 통증이 느껴졌다. 하지만 한 달 반여 동안 골절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은 단 한 번도 해 본적이 없었다. 그도 그럴 것이 골절이 동반하는 큰 통증이 없었기 때문이다.



 붓기가 오래가자 아무래도 치료를 받는게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 역시 염좌에는 침을 맞는게 최고라고 생각했다. 마침 한의원 앞에 엑스레이 촬영이 가능한 병원이 있어 혹시나 하는 마음에 엑스레이를 먼저 찍어보았다. 촬영 결과가 나오는 점깐 동안에도 골절일지도 모른다라고 생각한 적은 한 번도 없었다. 엑스레이상 문제 없다는 진단과 함께 소염제 처방을 받으면 소염제는 먹지 않고 침술 치료를 받으며 자연 치유를 기다릴 생각이었지만 왠걸?! 골절이란다! 깨끗이 똑 부러졌단다! 아니 진짜냐고?!? '특별히 충격 받은 것도 아니고 삔 정도의 통증 밖에 못 받았는데요?'라고 묻자 그건 잘 모르겠고 일단 엑스레이 상으론 골절이고 부목하고 4주 동안 움직이지 않아야 뼈가 붙는단다. 한 달 반 동안은 내가 손가락을 계속 사용해서 뼈가 붙지 않았으며 이 상태를 계속 유지하면 뼈가 좋지 않은 형상으로 붙을 수 있으며 그 마저도 상당히 오랜 시간이 걸린다고 한다. 황당했다! 어쨌든 부목을 대서 깁스를 하고 소염제 처방을 받았다.


 이 손가락으로 기타도 치고, 컴퓨터 자판도 실컷 치고, 웨이트 트레이닝이나 다른 운동도 하고, 이륜자동차도 실컷 타고 다니고, 당구도 치고, 그림도 그리고, 게임도 하고, 눈 치우기도 하고!!?! 그보다 더 한것도 했다니!!!?! 한 달 여 동안 이것 저것 못하고, 또 하는데 방해될 것이 걱정이지만 어쩌겠는가? 내 손가락이 부러졌다는데........ 깨끗이 붙여야 위에 언급한 것들 아무런 문제 없이 오래 오래 즐길 수 있을 것 아닌가? 요즘 자잘하게 몸 다친 일이 많은데 무언가 조심해야 할까? 하하하 참고로 위 사진은 내 손이다.




  

Posted by 미후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나그네 2015.04.16 18: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급하신거말고 손가락으로 또 다른거 하신게 있을텐데!!!!?

  2. BlogIcon 여정임 2016.02.09 17: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 12 12일손가락 네번째 골절했는데 아직도 붇고 아파요 주먹도 몾쥠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