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nley Kubrick(스탠리 큐브릭) 감독의 1968년 개봉한, 불멸의 역작 2001: a space odyssey(2001 스페이스 오디세이)입니다.입니다. 인류의 머나먼 조상인 유인원들이 정체를 알 수 없는 신비로운 석판 앞에서 두 발로 일어서 손에 든 뼈를 하늘위로 던져올리고 그 뼈가 먼 미래의 우주선으로 변화하는 신비롭고 인상적인 장면으로 시작되는 이 영화는 만들어진지 40년이 넘었음에도 아직까지 최고의 SF영화 자리를 그 어느 영화에게도 내어준 적이 없는 명실상부 최고의 SF영화입니다. 제가 이 영화를 5번이 넘게 보았지만 지금보아도 그 몇 세대를 앞 선 상상력에 그만 숙연해지곤 합니다. SF영화를 좋아해서 자주 보고, 많은 재미있는 SF영화를 본 편이지만 아직도 이 영화만큼의 상상력을 넘어서는 영화는 본 적이 없는 것 같습니다.
 우주를 개척해 나가는 먼 미래의 인류를 소재로 여러 이야기가 옴니버스식으로 전개됩니다. 각각의 에피소드는 거대한 우주와 그리고 인간에 관하여 깊이 생각해 보게 만드는 무척 심오하고 인상깊은 전개를 보여줍니다. 우주선의 고성능 인공지능의 반란이나 인간이 원통형 우주선의 내벽면을 따라 뛸 수 있도록 만든 인공 중력장치, 검은 우주에서 진주같이 하얀 우주선 표면을 유영하는 우주 개척자들의 신비로운 모습등이 정말 강하게 인상에 남습니다.
 영화중 나오는 우주선의 이름Discovery(디스커버리)는 훗날 실제 우주왕복선의 이름으로 사용되기도합니다.
 감독으로 데뷔하기 전 기자였던 거장 스탠리 큐브릭 감독은 1999년 3년간 감독하여 촬영한 아이즈 와이드 셧(Eyes wide shut: 탐 크루즈, 니콜키드만 주연의 걸작영화)의 최종 편집을 아직 못 끝낸 상태에 갑작스럽게 돌아가셨다고 합니다. 1928년 출생하셨으니 약 70이 넘은 나이셨네요. 그리고 원작자 아서 클락(Athur C. Clarke)의 원작소설도 한국에 번역되어 나와있는데 저의 꼭 읽어봐야할 도서 목록 중 하나입니다.
 깊은 어둠의 우주를 상상해 보고 싶은 분들께 추천 드립니다.

2001: a space odyssey의 오마쥬가 묻어있는 또 다른 창작물이 하나있어 추천 드립니다.
 관심 있으신 분은 아래 링크로~~
Posted by 미후왕

댓글을 달아 주세요